2009년 정월대보름의 반영식

달이 가장 밝다는 `정월 대보름`. 거기다 어제는 달이 지구의 그림자에 가린다는 `반영식`까지 일어나서 장관을 연출했다. 육안으로 보았어도 둥그런 달의 절반이 어둡고 약간 붉게 보이는 멋진 광경을 볼 수 있었다.

                              10시 52분                             11시 30분                            11시 35분

                                     11시 53분                             00시 20분                            00 시 59분

반영식은 10시 이전 쯤부터 시작되어 11시 40분 경 최대를 이루다가 이후 서서히 원래의 모습으로 돌아갔다.

by 케찹만땅 | 2009/02/10 11:44 | 신비로운 우주와 과학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4133092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