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서 직접 만드는 카페라떼

커피는 IT나 컴퓨터와 궁합이 잘 맞죠. `커피와 함께 자바의 향기를`이라든지 `커피 향기 나는 자바` 등의 문구도 그런 맥락이겠지요. 컴파일러 이름에 커피명을 붙일 줄 누가 생각이나 했겠습니까. 그래서, PC앞에 앉을 때면 커피 한 잔 생각나곤 하는데, 분위기 참 잘 어울리는 순간입니다. 지금 커피 한 잔 생각나신다고요? 고럼 직접 까페라떼를 만들어 보겠어용~

우선, 재료를 보면 커피는 인스턴트 중에서 제일 맛있는 `수프리모`. 이거... 비쌉니다... -.- 또, 까페라떼에 빠지면 큰일나는 우유! 칼슘이 많이 들었다고 해서 이걸 골랐는데, 고소한 맛이 많이 느껴집니다.

     

우유는 머그잔에 넣고, 요맨~큼. 사실 이 머그잔이 좀 큽니다. 일단 이걸 먼저 중탕을 합니다. 중탕이 좋은게 머그잔 전체가 따듯해지니까 나중에 마실때에도 따뜻함이 오래~가고, 특히 우유를 직접 데우면 영양소가 파괴되는데 중탕은 이를 방지합니다. 머그잔이 따뜻한 물에 목욕을 하는 동안 다른 쪽에서는 커피를 끓여 줍니다.

그러면 커피랑 우유랑 따로 따로 준비가 다 되었는데, 커피를 우유가 들어있는 머그잔에 부어줍니다. 그러면 이렇게 예쁜 색깔의 까페라떼 초간단 완성~!! 이 자체로 마셔도 좋지만 밍밍한 맛이 싫다면 여기에 설탕을 티스푼으로 살포시 약 3스푼 정도 얌전하게 넣습니다. 너무 달지도, 싱겁지도 않은 딱 좋은 양입니다.

요샌 과자들도 정말 잘 나온다니까요. 쌀파이에 이어 `고구마 속마음`까정... 증숙고구마로 만든 과잔데, 국산 고구마를 사용했군요. 이런건 애들 먹여도 괜찮겠어요. 어른들도 좋아하겠네요. 근데, 가격이... -.- 간단한 아침으로나 오후 간식에도 적합할 듯합니다.

by 케찹만땅 | 2009/03/18 13:11 | 맛있는 음식 | 트랙백(2)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4247264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1/01/28 23:07

제목 : 커피와 어울리는 치즈, 그리고 간만에 `카페라떼` ..
겨울 산행에 매력을 느끼는 사람들도 많습니다. 고생한 만큼 추억이 남는다나.. 만약 겨울에 산행을 하려면 혼자보다는 여럿이 낫고, 당연하지만 치밀한 준비를 해야 합니다. 아무리 준비를 단디 해도 밤에 취침할 때 추워서 자다 깨다 하는 경우가 다반사라고 합니다. 왜 이런 말을 하느냐면 어젯밤이 바로 자다가 추워서 깬 경험을 했거든요. 살다 살다 부산에서 겨울에 자다가 추워서 잠을 깬 적이 있었나 싶을 정도로 대단한 냉기였습니다. 잠결에 '내가 불......more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1/01/28 23:07

제목 : 기계로 추출한 에스프레소와 우유거품으로 `카푸치노`..
바리스타 배우는 학원에서 에스프레소 머신으로 직접 추출한 커피를 보온병에다 담아 집으로 가져왔습니다. 커피 머신은 다음 기회에 한 번 소개하도록 하죠. 사진에 나온 건 보온병입니다. 포탄이 아닙니다. 집으로 오기까지 걸린 시간 동안에 '크레마(crema)'는 없어졌습니다만, 그래도 아직 따뜻하군요. 대충 눈대중으로 30ml 정도 커피잔에 부어주니 무슨 한약 비슷하게 보입니다. ㅡ.ㅡ 이 상태로는 엄청 쓴 맛과 약간의 신맛이......more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