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오븐에서 기름 쫘악 뺀 통닭구이 바베큐

시장에서 닭은 살 때 아찌에게 껍질을 벗겨달라고 합니다. 닭 껍질에는 기름이 무쟈게 많아서 안 먹는 것이 좋습니다. 먹을 사람이 많을 때에는 한 마리를 통으로 구워도 되지만, 한꺼번에 먹기 좀 그럴땐 몸통과 다리를 4조각으로 잘라달라고 하는 것이 좋습니다. 우리의 아저씨, 눈을 한 번 휘번득이면서 번개같은 칼질 2번에 우리의 닭이 분리 해체되었습니다. 눈을 지그시 감고 칼을 거두는 아저씨 앞에서 저는 박수 짝짝짝...

룰룰루... 휘파람을 불면서 집에 가져온 닭을 제일 먼저 목욕재개(?) 시킵니다. 흐르는 물에 잘 씼어서 뽀도독 소리나게 문질러 주었다가 물기를 좀 빼고선 이제 단장(?)을 해야죠. 먼저 소금을 뿌려주면 시간이 흐르면서 잘 스며들어 간이 맞춰지게 됩니다. 그 다음엔 칼집을 좀 내고서 후추를 뿌려줍니다. 칼집을 내면 양념이 골고루 잘 배어들뿐만 아니라 나중에 구울 때 열기가 안으로 들어가서 잘 익습니다.

사진에서 푸른 부분은 '녹차가루'를 뿌려서 그렇습니다. 이 가루녹차를 하나 사두니 여러모로 쓸데가 많네요. 각종 음식이나 국에 넣어서 먹으니 간편하고 좋습니다. 이제 이 부끄러운 누드를 바베큐 바에 꼽아야죠. 원래 한 마리를 통째로 꽂으면 폼이 잘 살아나는데 다리와 가슴, 날개를 한 쪽씩 해서 반마리를 꽂았습니다. 예열된 전기오븐에 넣고 돌립니다.

전체 조리시간이 한 50분 쯤 걸리는데, 일단 230˚C에서 30분 굽고, 200˚C에서 25분 정도 구워줍니다. 이렇게 2단 열처리를 하면 표면은 더 이상 타지 않고, 속까지 잘 익혀지게 됩니다. 닭이 돌아가면서 골고루 잘 구워지는군요. 무엇보다 기름이 좍좍 빠져서 맛있겠네요.

다 구워진 모습. 튀기지 않고 구웠기 때문에 담백합니다. 잘 익었는지 속을 한 번 봐야겠죠.

이거 맛이 지~대로 입니다. 요즘 프라이드 치킨 한 마리가 좀 비싸던데 이건 그 비용의 1/3밖에 들지 않습니다. 영화 한 프로 보면서...

by 케찹만땅 | 2009/11/09 19:49 | 맛있는 음식 | 트랙백(1)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4578943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8/09/17 02:15

제목 : 전기 오븐에 구운 닭가슴살 구이
전기 오븐은 시간이 좀 걸린다는 단점을 제외하면 아주 좋은 주방 제품이자 요리 기기입니다. 그래서 주로 휴일이나 여유가 있을때 돌리게 되지요. 또한 고기, 생선, 빵 등의 조리나 데우기에도 좋습니다. 칼집을 낸 상태에서 올리브 오일을 바르고, 소금과 후추를 적당히 뿌려준 다음, 이제 예열한 전기 오븐 속으로. 식탁용 가위로 적당한 크기 만큼 잘라서 커피와 같이 먹기 좋네요. 한쪽 귀퉁이를 잘라보니 잘......more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