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년 12월에 발생할 심상찮은 사건

우리 태양계는 1000억개의 별들로 이루어진 거대한 원반 모양의 은하에서 아주 보잘것 없는 `작은 점`에 지나지 않는다. 2012년 12월 21일에, 우리는 절대적으로 정확히 중앙으로 움직여갈 것이다. 그 날에 태양은 그 에너지가 최대에 이르게 된다. 

황도의 태양계가 그때에 은하 적도와 교차한다. 이것은 이전에 결코 발생한 적이 없다. 만약 그 날 볼 수가 있다면 우리가 살고 있는 태양계는 원형 은하의 정확한 중심에 있게 될 것이다. 그 이전에는 지구가 이 원형의 윗쪽에서 표류했다. 

천문학자들은 은하의 밑부분을 볼 수 없었다. 그러나 우리는 은하 적도 아래로 흘러가고 있는 중이다. 한때, 외부(원형, 아래 이미지)의 은하단과 그것의 별들로 이루어진 중심 원판은 같은 높이였다. 그러나, 은하의 중심은 별무리의 외곽 고리로부터 다른 각도로 흐르고 있었다. 아래 이미지를 보면 이해가 쉬울 것이다. 우리 태양계는 은하의 중심에 있는 녹색 궤도이다. 


2012년 12월 21일 이전에는 우리 태양계가 은하의 위쪽에 있어서 아랫쪽은 볼 수가 없다. 아래를 향해 지속적으로 내려가 2012년 12월 21일에는 그 위치가 정확히 중심에 일치된다. 그리되면, 우리가 은하 밑부분에 있게 될 것이고 우리가 살아있다는 가정하에 남쪽으로부터 은하 아랫쪽을 볼 수 있다. 

이는 이전엔 결코 없었던 일이었고 더 놀랍게도, 우리는 은하 적도와 교차할 뿐만 아니라, 또한 은하의 정중앙과 일렬로 나란히 정렬된다. 

The result : 최대 질량은 곧 최대 중력이다. 이것은 태양의 중심에 최대의 영향을 주는 원인이 되어 태양 분열 또는 붕괴의 막대한 증가를 일으킨다. NASA가 거의 확실하다고 예측한 바에 의하면, 이 모든 것이 `그 날`에 일어난다. 

The "Problem" : 이 대규모 중력의 영향이 이미 시작되었다고 믿는 사람들은 이렇게 설명한다. 2012년 12월 21일에는 이것이 최대가 될 것이다. 태양은 - 또한 아마도 지구는 - 현재에도 어느 정도 영향을 받고 있다. 태양은 계속해서 대량의 에너지 섬광을 지니고 있고, 이들 연구자들은 이런 중대한 변화는 중력효과가 그 원인일수도 있다고 믿는다. 

몇몇은 지진의 큰 증가도 이 중력이 가져오는 충격의 결과라고 의심하고 있다. 그리고, 태양 에너지 섬광이 우리가 지금 겪고 있는 지구 온난화의 원인이라 여겨지고 있다. 만약 그들이 맞다면(대부분은 그들의 이론을 의심하지만) 우주의 중력이 최대가 되는 그 날에 무슨 일이 일어날까? 

한 연구자는, "...은하의 중력효과는 이미 시작되어 태양을 공격하고 있다. 은하 적도 쪽으로 흐르는 것은 비교적 느리긴 하지만 사실은 이미 시작되었다. 그런데, 여기에 더욱 극적인 것은 목성과 토성까지 가세해서 나란히 정렬된다는 것인데 모두 2012년 12월 21일 불길한 날에 이루어진다."  

그의 의견은 증명되지 않은 추측이며, 사실로 검증되지도 않았다. 그러나, 그것이 발생하기 전엔 아무도 알 수 없는 노릇이다. 아마 2012년 12월 21일은 여느 다른 날들 처럼 그냥 또 하나의 날이 될 것이다.

연구자들간 최악의 시나리오는 만약 태양의 격발이 지구 온난화에 잠재적으로 최대의 영향을 가져오면 전세계의 농작물은 위태롭게 된다. `요한 계시록 8장 7절`의 구절을 보면, '...그리고 모든 나무의 1/3이 불타고, 녹색의 수풀이 전부 타 없어진다.' 이는 마지막 날에 일어날 일이다. 

또 다른 기록 : "자기장의 180도 반전 - 다른 가능성들 : 2001년 1/4분기, 태양은 자극을 바꾸었다. 이것은 매 11년마다 일어나는 일이다. 이전에 태양의 북쪽 자극은 북쪽 자전극이었다. 지금은 태양의 북쪽 자극이 그 남극에 있다. 반대 극이 끌어당기기 때문에 지구와 태양의 자극은 최고로 안정되어 있다. 

2012년 동지 즈음에, 태양의 극은 다시 바뀔 것이다. 이 변화동안 태양의 자기장은 지구 자기장을 밀어내는 추세를 띨 것이다. 만약 지구의 자극이 변한다면 행성 규모의 심한 지진과 화산폭발 등의 모진 시련이 생길 것이고, 전기 배급선의 붕괴는 말할 것도 없다. 그리고, 만약 변환이 급속히 일어난다면 여러분들의 컴퓨터는 못쓰게 된다. CRT 장비의 경우에는 전기만 있으면 쓸 수는 있을 것이다." 

Matt. 24:36 - "...그러나, 그날 그 시간에 관하여는 오직 아버지만 알고, 아무도 모른다. 그 아들이나 천사들 조차도..." 

2012년 12월 21일을 염려한 고대 결론들의 고찰은 단지 미신으로 간주된다. 하지만, 이전에는 결코 볼 수 없었던 천문 현상이 그 날 발생할 것이다. 대다수의 과학자들은 태양이 받는 영향에 대해 설명하지 못하고 있다. 일부는 지구도 영향을 받을 것이라고 하나 아직은 논쟁으로 남아 있다. 

지구는 기후 변화를 따라 5번의 대량 멸종을 겪었다. 각각의 경우에서 아주 많은 수나 대부분의 모든 생명들은 자취를 감췄다. 다수의 종들이 전례가 없이 사라졌기 때문에, 많은 연구자들은 우리가 지금 지구의 6번째 대량 멸종의 시작을 보고 있다고 생각한다.

소수의 연구자들은 이것이 2012년 은하 정렬과 관련이 있을 수 있다고 믿는다. 많은 천문학자들은 지구와 다른 행성이 태양에 최고로 근접하면 이번 세기 내 태양이 활동을 전환하여 냉각기로 바뀔 수 있을 것이라고 믿는다.

by 케찹만땅 | 2009/12/22 14:17 | 신비로운 우주와 과학 | 트랙백(2) | 핑백(1)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4619168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0/06/17 15:46

제목 : 2012년 12월 21일의 천문현상. 태양계의 은하..
현재 인류는 물고기자리(쌍어궁)를 지나 물병자리(보병궁)의 초기에 진입하는 변환기를 맞이하고 있다. 그리고, 그 중요한 분수령이 되는 시기가 아래 그림의 지점으로 표시된 대로 2012년 12월 21일 경이다. 동, 서양을 막론하고 이 시기에 대해서 공통적으로 언급을 하며 아주 중요하게 여기고 있음을 알 수 있는데, 그 차이점이 있다면 서양에서는 표면적인 현상에 치중하는 관계로 인류에게 부정적인 면들만이 부각되면서 사람들에게 막연한 두......more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0/10/07 16:42

제목 : 2012년. 단지 예언인가 아님 과학인가.
마야의 `장주기`달력은 2012년 12월에 끝난다. 몇 년동안 아무도 왜 고대문명과 그 외 다른 문명들이 그렇게 극적인 변화를 겪을 것으로 예상했던 특정 시간을 선택했는지 알지 못했다. - 지금은 알고 있지만. 우리는 멕시코 `유카탄 반도`의 오랫동안 버려진 도시에 있는 고대 천문 관측소를 방문하는 동안에 `세상의 끝`에 대한 마야예언을 처음으로 알게 되었다. 그리하여, 복잡한 달력을 연구하고, 관련된 과학 문헌과 영상, 그리고 다른 고문서의......more

Linked at 제준생제홍 제홍생백민帝俊生帝.. at 2012/07/20 01:41

... 을 수 있다고 믿는다. 많은 천문학자들은 지구와 다른 행성이 태양에 최고로 근접하면 이번 세기 내 태양이 활동을 전환하여 냉각기로 바뀔 수 있을 것이라고 믿는다.http://wpkc.egloos.com/4619168 출처 ... more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