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리는 `인상`될거임.


국회 기재위 출석.."하반기 이후 인플레 가능"

이성태 한국은행 총재가 조만간 기준금리를 인상해야 한다는 견해를 피력했다.

이 총재는 17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 기준금리 인상의 판단 기준과 시점을 묻는 민주당 강운태 의원의 질문에 "민간부분의 자생력으로 어느 정도 굴러간다는 판단이 되면 그때부터는 금리를 올려야겠다고 생각한다"며 "그리 멀지 않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답했다.

이는 기준금리 인상이 필요한 시점이 가까워졌다는 이 총재 자신의 판단을 직접적으로 드러낸 것으로 해석돼 향후 통화정책 방향이 주목된다.

다만, 임기 만료 전 인상할 것이냐는 질문에는 "그렇게까지 말할 수는 없다"고 말했다.

이 총재는 미국과 우리나라의 인플레이션 및 자산 거품 가능성을 묻는 한나라당 이종구 의원의 질문에도 "미국은 아직 걱정할 형편이 아니다"며 "우리도 임박한 문제는 아니지만, 하반기 이후 가능성이 있다"고 답했다.

앞서 이 총재는 업무보고를 통해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올해 상반기 중에는 2% 후반을 보일 것이고, 하반기 이후에는 경기가 조금씩 회복되면서 조금씩 상승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은이 하반기 이후 본격화할 인플레이션이나 자산 거품 우려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기준금리를 올릴 수 있음을 시사하는 대목이다.

이 총재는 "우리나라는 디플레이션(물가하락과 경기침체)을 우려할 상황이 아니고, 미국은 인플레이션을 걱정할 상황이 아니다"며 "우리는 본원통화가 오래전부터 과잉 공급된 상황이라 통화안정증권으로 흡수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한은 기준금리와 시장금리의 관계에 대해 "시장금리를 올리고 싶으면 한은 기준금리를 올리지만, 기준금리를 올린 만큼 시장금리가 올라갈지는 알 수 없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 홍정규 기자

by 케찹만땅 | 2010/02/18 13:31 | 세상만사 이야기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4677493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