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 갈비찜 + 갈비탕으로 남은 추위의 잔당과 감기 기운을 물리치자~

미국산 소고기가 본격적으로 유통이 시작되었을 때쯤 소고기를 기피하는 사람들과 원산지 표시제의 번거로움 또는 혹여 본의 아니게 허위표시에 적발될 경우 돈 좀 벌려다가 벌금만 왕창 물게되는 일을 예방하기 위해 소고기가 외면받았던 적이 있었습니다.

소고기만큼 영양이 풍부하면서 맛있는 음식도 드물죠. 이런 귀한 음식을 못먹게 만들고 한우 농가의 시름을 더욱 깊게 만든 정부 인간들은 왜 숨쉬고 사는지. 외계인들아 이 인간들 좀 납치해서 머리 구조를 연구해주셈. 아님 개조시키든지. 뻔히 보이는데도 불구하고, 경제도 그렇지만 한치 앞을 보지 못하니 전부 눈뜬 장님들만 있나.

미국산 소고기는 철저히 무시하는게 좋은데, 그 주저앉아서 못 일어나는 소를 보고 광우병이 아니라 하더라도 제 정신 가진 사람이라면 먹고 싶은 마음이 안 들겠죠. 아직은 그래도 미국산 소고기가 식별 가능해서 안 사먹을 수 있지만 앞으로는 글쎄요. 대량 수입한게 안 팔려서 중국 등지로 다시 수출하고 그러던데 혹시라도 원산지 표시제가 슬그머니 수그러들지 않을지 모를 일이지요.

LA 갈비로.. 당근 미국산 아니지요. 호주산입니다. 갈비찜을 하려면 양념에 재워 놓고 하루정도 냉장고에 넣어 두면 양념이 배어들며 더 맛있어져요. 우리집 요리사 `쿠쿠` 전기밥솥에는 여러가지 찜을 할 수 있는 `만능찜` 기능이 있어서 버튼 하나만 눌러주고 약 30분 정도 기다려면 맛있는 갈비찜을 먹을 수 있습니다.

중간 중간 냄새도 좋아서 식욕을 마구마구... 아~, 30분이 이렇게 길 줄이야. 양배추와 브로콜리, 대파와 당근, 양파, 버섯 등 야채를 듬뿍 넣고 요리하면 푸짐합니다. 고기가 질기지 않고 맛있군요. 깻잎과 쌈장 찍은 고추랑 함께 먹어도 좋습니다.

아무래도 엊그제 눈이 온 날 새벽부터 카메라들고 동네다니면서 사진을 찍어서 그런지 감기 기운이 느껴집니다. 하여간 뽈뽈거리고 돌아다닐때 알아봤다니깐. -.- 추위가 남아있는데 이불까지 얇은 봄이불로 바꾸는 바람에 아침에 눈을 뜨니 전날밤 춥게 잤다는 생각까지... 오늘은 또 바람까지 엄청 불면서 계속 추우니 다시 두꺼운 이불로 교체하고 뜨거운 국물을 먹어야겠어욤~ 초장에 감기를 초전박살내는게 상책입니다.

감기를 예방하는데는 생활습관도 신경써야겠지만, 먹는 것도 중요합니다. 그래서, 소개하는 것이 이럴때 먹기 좋은 `갈비탕`입니다. 고기만 신경써서 질기지 않은 것으로 잘 사오면 만드는 것은 그리 어렵지 않아요. 원래는 당면도 들어가는데 당면이 몸에 않좋다고 해서... 에이~. 양파와 표고버섯과 양송이 버섯, 그리고 파는 찰떡궁합이고, 필수적으로 계란을 풀어 넣는 것이 포인트 입니다. 감기 기운이 느껴진다면 마늘, 생강에 고춧가루와 후추까지 팍팍~~

by 케찹만땅 | 2010/03/12 19:23 | 맛있는 음식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469652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