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자기폭풍으로 북극광(오로라)에 불꽃이 튀었다.

Solar storm to hit the earth, sparking northern lights

BEIJING, Aug. 3 (Xinhuanet) -- NASA scientists warned that a mighty eruption of superhot plasma blasted out of the sun could hit the earth as early as Tuesday (London time), sparking spectacular displays of the aurora or northern and southern lights, according to media reports on Tuesday.

화요일 매체 보도에 따르면 NASA 과학자들이 태양에서 강력히 분출되는 엄청나게 뜨거운 플라즈마가 폭발해서 이른 화요일(런던 시각) 지구를 강타할 수 있어 극지방에 오로라가 보일 것이라고 통보했다.

The solar fireworks at the weekend were recorded by several satellites, including NASA’s new Solar Dynamics Observatory. It appears that the sunspot may have triggered a huge "coronal mass ejection" in which huge amounts of superhot plasma were spurted towards the earth, which then sent a “solar tsunami” racing 93 million miles across space, according to the report by telegraph.co.uk.

주말에 있었던 태양의 격발은 NASA의 새로운 태양역학 관측소를 포함한 여러 인공위성에 기록되었다. telegraph.co.uk의 보고에 의하면 태양흑점이 거대한 '코로나 대량 방출'을 유발하여 엄청나게 뜨거운 플라즈마의 막대한 양이 우주공간을 가로질러 9천 3백만 마일을 질주하는 '태양 해일'을 내뿜어 지구 쪽으로 보낼 수 있는 것으로 보인다.

Fortunately, the earth's magnetic field protects us from the blast of radiation like this, which is normally expected to wipe out much of the human race. The deadly solar plasma is likely to stream down the planetary field lines towards the poles, crashing into oxygen and nitrogen atoms in the atmosphere and so lighting them up to form aurorae - the so-called Northern Lights, according to theregister.co.uk report.

다행스럽게도, 지구의 자기장이 인류에 큰 위협이 되는 이런 방사선의 폭발로부터 우리를 보호한다. 치명적인 태양 플라즈마는 극지방 쪽을 타고 내려오는데 대기중의 산소와 질소 원자와 충돌함으로써 북극광이라 일컬어지는 '오로라'를 촉발시킨다.

Scientists warned that a really big solar eruption could destroy satellites and wreck power and communications grids around the globe, after the earth is hit by a once-in-a-generation “space storm”.

과학자들은 지구가 한차례 '우주 폭풍'을 맞은 후의 진짜 큰 태양폭발은 인공위성을 파괴하고 지구를 둘러싸고 있는 통신망을 파괴할 수 있다고 경고한다.

The Daily Telegraph disclosed in June that senior space agency scientists believed the earth will be hit with unprecedented levels of magnetic energy from solar flares after the sun wakes “from a deep slumber” sometime around 2013.

데일리 텔레그래프는 6월에 선임 우주기관 과학자들이 2013년 쯤 지구가 '깊은 잠'에서 깨어난 후 전례 없는 수준의 태양 자기에너지 플레어를 맞을 것이라 믿고 있다고 폭로했다.

by 케찹만땅 | 2010/08/06 15:36 | 신비로운 우주와 과학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4809572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