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좀비` 구글 검색으로 본 세계 좀비지도(Zombie Map)

한 7년 전인가 같이 자바(Java) 공부하면서 알았던 사람 아이디(ID)가 좀비맨(Zombie Man)이었던데, 오늘 이 지도 보니까 갑자기 생각이 납니다. 그래서 난 자바 맨(Java Man)이라고 했었지. 다른 한 명은 Shy Guy라고.. 수줍음이 많아서 그랬나~? 아, 또 다른 한 명은 여자였는데 이름이 진주라고. 황진주 아님. ㅡ.ㅡ 

구글에서 좀비라는 단어가 얼마만큼 검색이 되었는지를 한 눈에 보여주는 세계 좀비 지도. 우리나라보단 역쉬 일본이... 그런데 중국은 아예 좀비에 무관심? 근래 좀비를 소재로 한 영화 중에서 가장 획기적이었던게 '28일 후(28 days later)'와 '레지던트 이블(Resident Evil)' 씨리즈.

그나저나 밀라 요보비치 이 아줌마는 4편에서도 고생 쫌 하네. 이거 아직 안 봤는데 함 봐야지. 아! 그리고, 워킹 데드(Walking Dead), 이건 미드였는데 이것도 쇼킹방킹 했었어요. 게임으로는 레프트 포 데드(Left 4 Dead)를 적극 추천합니다. 후덜덜~ 함. 어쩌다 보니 비도 오는데 오늘 컨셉은 '좀비'... 이런 날 오후 따뜻한 아메리카노 한 잔이면 딱입니다. 지금 마시고 있삼.

by 케찹만땅 | 2011/09/29 12:10 | 세상만사 이야기 | 트랙백(3)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036246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1/09/29 12:21

제목 : 본격 좀비 호러 액션 `레프트 4 데드`
Left 4 Dead 그 유명한 `하프 라이프(Half Life)` 대신에 `고스트 리콘(Ghost Recon)`을 택했던 관계로 유난히도 인연이 없었던 Valve사의 게임을 이제서야 접하게 되었다. 그래픽은 하프 라이프와 비슷하게 느껴지고, 영화 `28일 후`와 `새벽의 저주`를 합친 것 같은 제대로 된 좀비 호러 액션 공포 게임이다.`랜드 오브 더 데드(Land of the Dead) - 피들러의 정원`은 처음에 하다가 마우스가 좌우는 잘 ......more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1/09/29 12:22

제목 : 좀비들이 유럽대륙으로 진출한 `28개월 후`
2003년 이맘때쯤 `캐리비안의 해적 - 블랙 펄의 저주`와 함께 보았던 영화로 생각에 그때부터 나온 영화들은 대개가 재미있고, 볼만했다. 이 영화는 그 설정에 끌려서 보게 되었는데 눈을 뜨고 밖으로 나온 세상에는 사람이 아무도 없다. 주인공 홀로 남겨진 상황에서 기분이 어떠할까. 황당할까, 기분이 좋을까, 아니면 공포스러울까. 일단 제일 먼저 할 일은 상황 파악해, 어서~!<상황 파악이 잘 안되는데~...>이제 상황파악이......more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1/09/29 12:30

제목 : 2012년+질병으로 케이블에서 다시 조명받는 `나는..
요 근래에 케이블에서 이 영화가 자주 눈에 띄었던 것에 대해 잠시 생각해보니 영화 `2012` 개봉이 얼마 남지 않은 시점에서 더군다나 신종플루가 대유행 단계로 접어들고 있는 시기라 2012년이 배경이고, 바이러스의 부작용이 일으킨 질병으로 인류가 심대한 타격을 받은 상황을 그렸기 때문인가 보다. 그리고, 개봉당시와는 다른 버전의 결말을 보여주기도 한다. 그런데, 이 영화의 제목을 이렇게 정한 이유는 좀 이해가 되지 않는다. 전설은 무신~.I ......more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