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답하라 1994` 시청자가 꼽은 1994년 추억의 대중문화들

‘응사앓이’에 빠진 시청자들은 1994년을 휩쓴 대중문화 중 무엇을 가장 추억할까. 인터넷 미디어 곰TV(대표 곽정욱, www.gomtv.com)는 20대~40대 시청자 35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1994년 인기 대중문화’ 설문조사 결과를 8일 발표했다. ‘응답하라 1994’(tvN)는 서태지, 대학 농구대잔치 등의 추억을 간직한 X세대를 중심으로 큰 인기를 끌며 곰TV 드라마 부문 2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곰TV 시청자가 꼽은 ’1994년 최고의 드라마’는 심은하, 장동건, 손지창 주연의 ‘마지막 승부’(35%)다. ‘마지막 승부’는 당시 대학 농구대잔치와 다슬이 신드롬을 일으키며 최고의 인기를 누렸다. 이어 심은하, 이창훈 주연의 ‘M’(31%), 최민식, 한석규, 채시라 주연의 ‘서울의 달’(19%), 신은경, 구본승 주연의 ‘종합병원’(8%), 차인표, 신애라 주연의 ‘사랑을 그대 품 안에’(7%)가 차지했다.

‘1994년 최고의 인기가요’는 당시 아이콘이었던 서태지와 아이들을 제외하고는 김건모의 ‘핑계’(50%)로 나타났다. 투투의 ‘1과 2분의1’(44%), 피노키오의 ‘사랑과 우정사이’(32%), 부활의 ‘사랑할수록’(24%), 김민교의 ‘마지막 승부’(22%), 듀스의 ‘우리는’(21%), 미스터투의 ‘하얀 겨울’(20%)이 뒤를 이었다.



전작 ‘응답하라 1997’에 이어 복고 콘텐츠의 인기가 높은 이유는 ‘아날로그의 향수를 느낄 수 있어서’(53%)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사람들과 공감대가 생기므로’(22%), ‘현실은 각박한 불황기라서’(12%), ‘복고 콘텐츠를 보면 기분이 좋아져서’(7%) 등의 순으로 응답했다.

한편, 1994년은 굵직한 사건사고가 많은 해였다. ‘1994년 가장 충격적인 사건’으로 ‘성수대교 붕괴’(57%)가 꼽혔다. 당시 성수대교 붕괴로 등교길 학생들을 비롯해 50여 명의 사상자가 발생하며 사회적으로 큰 충격을 안긴 바 있다. 이어 ‘북한 김일성 사망’(34%), ‘지존파 살인사건’(7%), ‘아현동 도시가스 폭발사고’(1%) 등이 차지했다.

스포츠월드 / 최정아 기자


드라마에서처럼 그때 여름 방학으로 집에 있으면서 TV를 보다가 김일성 사망소식을 속보로 전해 들었는데 그보다 앞서 `남북정상회담`을 하기로 예정되어 있던터라 충격이 더 컸었다. 만약 그때 회담이 이루어졌더라면 김영삼 전 대통령은 고 김대중 전 대통령보다 앞서 최초로 남북정상회담을 했던 지도자가 되었을 것이다.

by 케찹만땅 | 2013/11/09 01:20 | 영화와 드라마의 감동 | 트랙백(1)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209869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3/11/09 13:22

제목 : 추억에 공감되는 응답하라 1994
1997년과 그 이후는 아무래도 IMF의 유탄과 파편에 간접적으로 피해를 입으면서 직장생활을 접고, 잠시 핵교로 다시 돌아가 피신을 한다고 별로 재미없는 시절이던 차에 즐겁게 다니던 무술 도장들마저 죄다 줄줄이 문을 닫는 참담한 세월이었다. 아이들 가르치는게 재미있고, 적성에도 맞아 나중에 도장을 운영해볼까 하던 꿈이 자연스럽게 정리되는 시대적 상황이었다. 미국에서는 국술원이 폭발적인 인기를 얻으며 지역 공동체 형성에 한 몫을 톡톡히 하고 있는......more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