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에 들려오는 일본 소식-1,

후쿠시마(福島) 제1원전에서 나오는 방사성 물질의 해양유출 규모가 여전히 심각한 수준으로 나타났다고 지지통신이 8일 보도했다. 통신은 후쿠시마 원전 운영사인 도쿄전력의 자료를 인용, 작년 8월부터 올해 5월 사이 후쿠시마 제1원전 전용 항만의 1∼4호기 취수구 북쪽에서 측정한 스트론튬 90과 세슘 137의 평균 농도를 기준으로 추정한 두 방사성 물질의 하루 유출량은 각각 약 48억 베크렐(㏃)과 약 20억 베크렐에 달했다고 소개했다.

지지통신은 이번에 측정된 스트론튬 90과 세슘 137의 해양 유출량만으로도 2011년 후쿠시마 제1원전 사고 이전 방출관리 목표치의 10배가 넘는다고 소개하고, 심각한 해양오염이 계속되고 있다는 점이 부각됐다고 보도했다.

연합뉴스 / 조준형 특파원

 

한 번씩 경각심을 가져야 됨. 일본 관련은 뭐든지..

by 케찹만땅 | 2014/09/09 11:50 | 세상만사 이야기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247042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