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쁜 녀석들, 3화 `인간시장`

일반 지상파 방송에서 다루기 힘든 파격적인 소재와 연출의 충격적인

내용이지만 지금 이 시대에 필요한 드라마라는 생각이 듭니다.

 

박웅철 역을 맡은 마동석씨, "야~, 이 조빵매야.." ㅋㅋㅋㅋ

몸으로 때우는 연기 끝내줌. 영화 천군 때를 보는 것 같음.

3화의 마지막을 장식한 김상중씨의 인상적인 대사 한 마디.

“내가 좋을때 다른 사람들도 함께 좋아야되는거다. 그게 인간적인거 아니겠냐?"

이 분 사극 드라마 `징비록`에서 주인공 류성룡 역에 캐스팅 되었더군요.

이순신 장군역은 누가 맡을지.

by 케찹만땅 | 2014/10/19 18:31 | 영화와 드라마의 감동 | 트랙백(1)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251969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9/08/06 18:55

제목 : 나쁜 녀석들 4화, '나쁜 놈이 너무 많다.'
반 사전 제작 시스템이라서 그런지 이건 드라마라기보다는 차라리 영화다, 영화. 돈에 미친 세상을 상징하는 자본의 극단적 횡포. 정규직 보장과 연봉 인상을 미끼로.. 사람을 죽이라구? 오늘의 명대사, 박웅철 : "아무리 돈이 좋아도 그렇지, 우리 지킬 건 좀 지키면서 살자.." 주요 출연진들의 손가락 하~트. 유미영 경감 예상치 못한 막판 액션씬 한 방 통쾌했음. ...more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