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 이순신길, 조선수군 재건로와 명량으로 가는 길

우편물이 왔습니다.

전라남도 관광과에서 보내주신 관광관련 책자로 이순신 장군 특집 자료들입니다.

봉투를 열어보니 책자들이 무더기로 나옵니다.

먼저 살펴본 백의종군로.

원균이 조선수군을 말아먹고 난 다음 장군이 걸었던 여정입니다.

산수유 시목지에서 시작되는 길.

다음은 조선수군 재건로.

 

명량해전을 치르기 전 장군과 군사들이 군비를 수습하며 함께 걸었던 장도.

진짜 살면서 보니까 누구와 함께 하느냐가 정말 중요하더라고요.

판옥선은 12척 준비되어 있구요.

명량으로 가는 길은 마침 재고가 다 떨어졌다고 합니다.

관광코스 안내입니다.

그 외에 다양한 관광 지역과 코스 및 각종 행사들을 안내하고 있는 팜플렛.

책자에는 해당지역의 음식과 이벤트, 둘러볼 명소들이 사진과 함께 자세히 나와 있습니다.

여행 계획 세우는 걸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굉장히 유용하겠네요.

뒤늦은 휴가나 가을에 여행을 계획하고 있다면 우리의 남도 지역이 어떨까요.

이 책자와 자료들은 아래 홈페이지에서 요청할 수 있습니다.

http://www.namdokorea.com/kr2/guide/05/index.jsp

by 케찹만땅 | 2015/08/13 12:42 | 사진과 이야기 | 트랙백(1)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280700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5/08/13 13:05

제목 : 징비록과 불멸의 이순신 `백의종군`
징비록은 출연 배우들의 연기야 흠잡을 데가 없지만서도 너무 날림으로 슉~ 슉~ 지나가는 건 영 탐탁치가 않네요. 백의종군 씬에서 도원수 권율은 두 드라마 모두 같은 인물. 징비록의 이순신은 김석훈, 아래는 불멸의 이순신 김명민. 백의종군 이후는 불멸의 이순신 90회부터 아주 자세하게 잘 꾸며져 있습니다. 비교를 안 할래야 안 할 수가 없어.. 원균의 패전 소식을 들은 찌질 선조. “우이쒸~, 나 또 피난 가야돼??!!!......more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