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한파의 위력

올 겨울이 포근했기에 지난 주 한파가 더욱 매섭게 다가온 건 마치 미드

왕좌의 게임에서 안 그래도 추운데 항상 말하는 the Winder is Coming이

실제로 도래했을 때의 느낌..?

아, 춥군.. 쓰읍~

모스크바를 누른 성북구의 위엄!

비둘기들은 다 어찌 되었을까..

북극이 오히려 따뜻한 아이러니

얘 다시 녹으면 되살아날까..

by 케찹만땅 | 2016/01/27 16:02 | 세상만사 이야기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29187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