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들을 왜 하는 말마다 이토록 궁색할까.

"밤늦게까지 일하다보니 적절치 못한 부분이..." 웃기고 있네.

밤늦게까지 일했는데 그게 뭐 어쨌다꼬!?

만날 남들 불러내다가 직접 출두하니 감회가 새롭겠다.

항상 그렇듯이 밝혀진 건 빙산의 일각이라는 거 이제는 다들.

이 인간도 검사선서라는 거 했을테지. 어떻게 하면 그토록

많은 돈을 벌 수 있는지 방법이나 좀...

by 케찹만땅 | 2016/05/28 19:38 | 세상만사 이야기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299968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