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낙비에 젖은 돈 말리면서 커피 마시기.

오늘은 어제보다 더 많은 소나기가 쏟아졌는데

천둥 번개도 끝내줬습니다. 바로 머리 위에서.

고개를 들어 위를 보는 순간, 굵은 번개가

하늘을 가로지르면서 꽈과광~ 쿵 !!

갑작스런 소나기에 발이 묶여 한참을 서있다가

비가 잦아든 다음에 걸었는데 어떻게 하체는

멀쩡하고 상체만 젖을 수 있는지. 가슴 주머니(?)에

넣어둔 돈이 비에 젖어 신문지 깔고 말리면서 사온

쏘세지 빵과 따뜻한 커피 한 잔 마시기 좋은 타임.

by 케찹만땅 | 2016/08/02 18:15 | 사진과 이야기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0410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