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가철 뜨거운 주말에 얼음 `밀면` 한 그릇

주문하기 전에 밀면과 간짜장 둘 중 어느 걸 주문할까 잠시 고민을 하다가

이 집에서 밀면을 먹은 적이 없었던데다 날도 더우니 밀면으로 주문을 했죠.

여기는 짬뽕을 잘하는 가게라 그동안 짬뽕만.

식초와 겨자, 무김치를 넣고 잘 섞어서 시원한 얼음 국물부터 한 모금 들이킵니다.

계란도 두툼한 반개고, 수육도 두터운 거 여러개 들어있네요. 아주 시원합니다.

by 케찹만땅 | 2016/08/05 15:17 | 맛있는 음식 | 트랙백(1)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04288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7/08/05 12:10

제목 : 오늘의 점심메뉴, 이렇게 더운날 시원한 밀면
1년에 한 번씩은 밀면 먹을만 합니다. 식초와 겨자 넣고서 잘 비벼준 다음에 시원한 국물부터 한 모금. ...more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