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운 오후에 커피말고 시원한 과일주스

불볕더위에 활력을 찾기 위해 자몽과 오렌지를 투입합니다.

버터 코코넛 비스킷 수입과자인데 120g이 단돈 1,000원.

그 밑에 우리나라 가공치즈 과자는 질소충전하고 60g에

1,200원. 우리나라 과자는 인간문화재 장인들이 만드는

것입니까? 아니면 질소가 비싼가..

간결하고 질소가 들어갈 틈이 없는 포장. 나중에 커피와

같이 먹기에 딱 좋습니다. 맛있으면 앞으로는 너다.

by 케찹만땅 | 2016/08/06 14:48 | 맛있는 음식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04346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