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렸을 때 제일 좋아했던 음료

무더운 한 여름도 아닌 쌀쌀하게 추운 날에 시원한 환타가 땡깁니다.

이걸 얼마만에 마시는지. 오늘부터 코카콜라 가격이 5% 인상된다고

하니 갑자기 환타 생각이 나는 건 어렸을 때 제일 좋아했던 음료라서

그런지.. 이게 이제 1,000원을 훌쩍 넘어버렸네요.

간만에 기름진 음식을 먹었더니 시원한 탄산 음료 생각납니다. 15년

전 일본에서 약빨고 만들었던 환타 광고 억수로 웃으면서 본 기억이.

by 케찹만땅 | 2016/11/01 21:18 | 맛있는 음식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09407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