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었니, 살았니?

길을 걷다가 우연히 발견한 상황

사마귀 한 마리가 똑같은 색깔의 울타리에

걸쳐 있길래 '야~ 위장술이 대단한데' 하며

지나가려다가 뭔가 이상해서 다가가 보니까

이게 죽은거군요. 포즈도 요상하게 죽었군.

by 케찹만땅 | 2016/11/10 17:48 | 사진과 이야기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09998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