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럴수가..

`천안함 프로젝트`도 포함..

유명 작가들의 해외진출도

제한하고 방해.

세월호 언급과 문재인 지지는 모두 블랙리스트.

먹고 살기 힘든 이유가 있었습니다. 바로!

사회 전 분야에 블랙리스트.

by 케찹만땅 | 2017/01/10 20:07 | 세상만사 이야기 | 트랙백(3)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13600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7/01/13 15:38

제목 : <영화 리뷰> 연초에 함께 하는 영화 `변호인`
오늘 어떤 변호인을 만났습니다. 어쩌면 이 영화가 실존 인물과 실제 사건을 소재로 하지 않았다면 이렇게 많은 관객수의 동원과 높은 평점을 동반한 호평을 받을 수는 없었을지도 모릅니다. 어제 840만 명이었다고 하니 이번 주말에 900만을 거뜬히 넘기고, 이번 설연휴 전에 천만 관객을 동원할 수 있다고 볼때 다음 2월달까지 롱런하면 1,300만 이상도 가능하지 않을까 싶네요. 마침 2월 7일 LA를 포함한 북미 15개 도시 30여곳 이상의 극장에......more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7/01/13 15:39

제목 : <영화 리뷰> 광해, 왕이 된 남자
나는 왕이로소이다 광해군 버전으로 이순신 장군께서 목숨과 바꿔 나라를 지켜주셨던 임진왜란이라는 난리통이 끝난지 얼마되지 않은 시대의 무거울 수밖에 없는 분위기 속에서 "따라해 보거라.. 게 아무도 없느냐~"로부터 시작되는 이야기는 광해군 8년, 역사에서 사라진 15일 간의 공백을 메워주는 영화 한 편으로 세상에 나왔다. 왜란의 북새통 속에서 세자의 신분으로 몸소 군사들을 모으고, 이끌며 전란에 참전했던 광해군은 왕이 된 이후 실리외교를 견지하며......more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7/01/13 15:39

제목 : `천안함 프로젝트`. <영화 리뷰> 감추어진 진실을..
학교 수업시간에 선생님의 설명이 잘 이해가 안되고 의문이 들어서 질문을 했는데 선생님이 버럭 화를 내면서 "토 달지 말고 내가 맞으니까 무조건 믿고 그냥 외워!" 라고 한다면 그 선생과 교육은 올바른 것이라고 할 수 없습니다. 그러나, 이명박과 그 정권 일당은 그랬습니다. 그러면서 내세운게 아직도 멍청한 국민들에게 통하는 색깔놀이였다는 거죠. 하지만 여기가 무슨 교회가? 무조건 믿으라고 하게. 마치 이렇게 말하는 것과 같은 겁니다. "우리 주......more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