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부는 봄날에 멸치 다시와 된장으로 끓인 `쑥국`

지난 주말 양산에 가서 길을 걷고 있는데 웬 할매

둘이서 길바닥에 웅크리고 있길래 가만히 지나며

보니 쑥을 뜯고 있데요. 그래서 잠시 나도 뜯을까

하다가 그냥 왔는데 어째 하다보니 쑥이 생겼네요.

한 솥 끓이고도 이 만큼이나 남았으니 뭘 이렇게도

많이 주는지. 감사해용~.

멸치 다시로 국물을 내고, 조선 간장으로 간을

한 뒤 된장을 풀고 쑥을 수북히 넣습니다. 이

쑥국에는 오로지 된장과 쑥만 넣습니다, 듬뿍.

쑥은 특히 각종 부인병 예방과 치료에 도움이

된다고 옛날에 허준 선생님이 말씀하셨던가요?

by 케찹만땅 | 2017/03/16 11:14 | 맛있는 음식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17198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