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육볶음`에서 `제육`의 유래는?

100여년 전만 해도 돼지고기 먹기가 오늘날처럼 쉽지 않았던 시절, 겨울철에 몸을 보양하는 제철 음식으로 꼽혔던 맷돼지. 한자로는 야저(野猪), 산저(山猪) 또는 생저(生猪)라 쓰는데 지금 제육볶음에 쓰이는 `제육`은 이 `저육`이 변형된 것이라는 설.

이건 옥자도?

<조선 말기 화가 김준근의 `산제`도>

제육볶음과 간장불고기 도시락.

양이 꽤 됩니다. 칼로리 폭탄?

오늘의 야식.

영화 `옥자` 보고 돼지고기 먹기가 미안해진다라고

말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옥자야, 미안하다~!!

by 케찹만땅 | 2017/07/12 21:18 | 맛있는 음식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23816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