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기업 총수 청와대 초청 면담에 `오뚜기`도 포함

`갓뚜기`라고 불리는 식품업체 중견기업

전체 직원들 중 비정규직 비율은 1.16%

경영권 승계 때 상속세 1,500억원 납부키로. 모범사례 등극.

사실 이게 정상임에도 훌륭하게 보이는 오뚜기는 이 외에도

많은 미담 사례들이 있습니다.

by 케찹만땅 | 2017/07/23 20:56 | 세상만사 이야기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2435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