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치겠다`의 의미를 이해한 저승사자

점점 인간들이 이해되는 인간화의 과정을 거치는 중. .

집 비밀번호가 4444래 ㅋㅎ

하지만, 웃을 수만은 없는 드라마 전개는 삼풍백화점을

연상시키는 건물 붕괴사고를 소재로 삼았고, 여기에는

시대와 배경을 달리한 세월호 참사를 말없이 포함시켜

보여주고 있네요. 학생이 죽은 날짜가 416. .

by 케찹만땅 | 2017/11/12 23:57 | 영화와 드라마의 감동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29524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