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권 강타한 '미투'.. "언제 터질지 몰라" 조마조마

자한당이 이걸로 총력 공격을 못하는 이유는 '생각 좀 해보고. .' ㅎㅎㅎ

여의도 미투, 단일 사건 넘어 국회 만연한 성범죄 고발 움직임. "도우미 취급은 예사"

'멘붕' 빠진 여의도… 제2, 제3 피해자 소문만 무성

비일비재한 성범죄… "노래방 도우미 취급은 예삿일"

by 케찹만땅 | 2018/03/07 12:11 | 세상만사 이야기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34990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