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러시아 월드컵 결승전 경기 중에 난입한 `푸시 라이엇`

프랑스가 2-1로 앞서는 상황에서 크로아티아 팀이 공격을 시도하는 후반 6분 이후쯤 제복을 입은 여성 2명과 남성 2명이 갑자기 경기장으로 난입하는 상황 발생. 인테르팍스 통신 등에 따르면 이들은 러시아의 페미니스트 펑크 록 그룹 `푸시 라이엇(Pussy Riot)` 소속 회원들로, 난동 사건 이후 지역 경찰서로 연행돼 조사를 받았다고.

by 케찹만땅 | 2018/07/16 07:02 | 스포츠 소식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40795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