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사포 다릿돌 전망대에서 송정 해수욕장 가는 길 도보다리 데크로드

청사포에 설치된 다릿돌 전망대입니다.

이전에는 청사포 다릿돌 전망대에서 길이 막혀 여기서는

더 이상 갈 수가 없었는데 지금은 `도보다리` 데크로드가

설치되어 송정 해수욕장까지 걸어갈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럼 한 번 걸어봐야지요. 오른쪽

철길은 여전히 막혀 있습니다.

저기 앞이 지나온 청사포

다릿돌 전망대입니다.

어 근데 이게 뭡니까. 여기에다 다 마신

빈 커피 컵들을 버리기 있긔, 없긔?

숭악한 우리나라 시민들 자기만 편하면 땡~

겉모습만 진화한 원숭이 마음. . 은 부끄럽.

바다로 눈을 돌려볼까요.

이 `갈맷길`이 오륙도 코 앞 용호동에서

송정 해수욕장까지 완성되었습니다.

청사포와 송정 해수욕장 사이 `구덕포`로 가는 길입니다.

나무다리 폭의 너비가 넉넉합니다.

물이 너무나도 맑고 깨끗합니다.

왜가리 한 마리 발견!

어디 있냐고요?

줌으로 땡겨 보았습니다.

다리가 꽤 튼튼하게 잘 만들어져 있습니다.

잔잔한 파도가 조용하게 밀려오네요.

저 멀리 고무보트 한 척이 지나가고 있는 중. .

지나와서 돌아보니 사진 저 앞 왼쪽 편에

청사포 다릿돌 전망대가 작게 보입니다.

크게 확대를 해 볼까요. 음, 이른 시간인데도

조금 전보다 사람들이 제법 많아졌습니다.

나무다리를 걷다가 철길도 걸어보구요,

동해 남부 폐선부지 철길의 자갈밭을 걷고

있는데 뭐가 이상해서 잠시 눈여겨 봤더니

사마귀 한 마리가 힘없이 널브러져 있습니다.

밤새 추워서 몸이 얼어버린 모양입니다.

그래서 얘를 햇볕이 드는 쪽으로 옮겨주었습니다.

아 그랬더니 이 양반이 글쎄 머리를 번쩍 쳐들고

고개를 돌려 눈으로 나를 바라보네요.

이 곳은 송정 해수욕장과 청사포의

중간 지점인 구덕포 입니다.

갈맷길 이정표.

이쪽으로 가면 송정 해수욕장이 나오는데 현재

나무다리는 해수욕장 입구까지 이어져 있습니다.

by 케찹만땅 | 2018/11/06 19:04 | 전시축제/부산의 명소 | 트랙백(1)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45718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8/11/06 19:06

제목 : 청사포 다릿돌 전망대
최종 목적지는 청사포 다릿돌 전망대입니다. 저기 보이네요. 밑에는 바위입니다. 풍랑과 바람으로 파도가 높게 칠때는 내려가지 마라고 되어 있습니다. 여름에 여기와서 풍덩~하면 시원하겠는데요. 전망대로 올라갑니다. 축! 완주. 이 정도는 기본이죠. 철길은 여기서 끝납니다. 공사는 앞으로 계속될 예정인가 봅니다. 안으로 들어가 볼까요. 이 곳으로 들어갈 때는 덧신을 신어야 됩니다. 유리 흠집을 방......more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