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 만의 `부분일식` 우리나라 전역에서 관측 가능

새해 첫 부분일식은 대전 기준으로 6일 오전 8시 36분 태양의 위쪽이 달에 의해 서서히 가려지기 시작해 9시 45분 최대에 이르는데 이때 태양 전체 면적의 24.2%가 가려집니다.

이후, 달이 태양 앞을 완전히 벗어나는 11시 2분에 부분일식이 종료되는데 천문연구원은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부분일식 현상이 진행되는 전 과정을 실시간으로 방송합니다.

by 케찹만땅 | 2019/01/03 20:10 | 신비로운 우주와 과학 | 트랙백(1)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48296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9/01/04 13:45

제목 : 2019년에 찾아오는 우주쑈
당장 내일(4일) 새벽에 3대 유성우들 중 하나인 `사분의` 유성우가 있습니다. 시간당 최대 120개가 떨어질 수 있는데 해가 뜨기 전인 새벽이 유성우를 맨눈으로 관측하기 제일 좋겠지만 날씨가 추운게 관측에 최대 장애입니다. 또, 5일 새벽에도 관측이 가능할 전망인데 그때는 극대기와 같은 수의 유성은 볼 수 없더라도 시간당 20~30개 정도의 유성은 관측 가능할 것으로 전문가들은 예상합니다. 올해는 이례적으로 세 번의 일식이 예정돼 있......more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