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 제임스 본드와 007 `본드 25`

차기 바톤을 이어받은 흑인여성 007 탄생.

지난 4월 자메이카에서 크랭크인된 영화 `본드 25`는 `007 제임스 본드`의 25번째 씨리즈 작품으로 다니엘 크레이그는 6대 제임스 본드를 맡았으며 이번 작품이 마지막입니다. 그는 이 작품에서 중간에 MI6에서 퇴임하고 새로운 요원 `노미`역으로 출연하는 라샤나 린치가 뒤를 이어갑니다. 이제 `본드 걸`이라는 말은 사라지고 대신 `본드 우먼`으로. 그리고, `본드 25`의 악당 역에는 ‘보헤미안 랩소디’에 출연한 라미 말렉.

by 케찹만땅 | 2019/07/16 13:52 | 영화와 드라마의 감동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55884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