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가공식품에서 검출된 방사능, 커피·초콜릿·사탕까지

방사능이 검출된 일본산 가공식품은 건어물과

초콜릿, 로스팅 커피에 수산물 가공품까지 19종.

원전 사고 이후 방사능 검사를 3시간에서 30분으로 단축, 부실 검사 우려

김익중 교수의 설명. 불검출이라고 해서 방사능이 없다는 말은 아니고,

극미량이나 기준치 이하라고 해도 장기저선량 내부 피폭 즉 한꺼번에

많은 피폭보다 꾸준히 조금씩 체내 축적되는 것이 더 해롭습니다.

by 케찹만땅 | 2019/08/31 08:32 | 세상만사 이야기 | 트랙백(1)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57403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19/08/31 08:34

제목 : 방사능 사각지대, 일본산 가공식품 여전히 수입.....
일본산 방사능 검출 농산물은 반송을 하고 있고, 수산물도 수입금지가 되었지만 여전히 불완전합니다. 그런데 또 다른 문제는 방사능에 오염된 원료로 생산되어 들어오는 일본산 가공식품과 공산품들입니다. 후쿠시마산 사탕, 과자, 술 안주로 쓰이는 포, 와사비콩, 맥주 등과 요리할 때 쓰이는 간장, 양념류까지 종류도 다양한 농산물과 수산물을 원료로 하는 가공식품은 여전히 수입되어 판매되고 있습니다. 정부는 후쿠시마를 포함한 13개현에서 나는 26종의 ......more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