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동 검찰` 향한 전국 촛불버스, "가만히 있지 않겠다"

부산 · 대구 · 울산 · 광주 · 청주 · 김해 · 전주 · 제주 등 전국에서 28일 상경 예고

검찰개혁을 요구하는 전국의 시민들이 서울 서초동 주말 촛불집회에 참석하기 위해 '버스 상경'을 준비하고 있다. 검찰개혁 사법적폐청산 범국민시민연대는 '제7차 사법적폐 청산을 위한 검찰개혁 촛불문화제'를 28일 오후 6시 서울 서초동 대검찰청-서울중앙지검 사이 도로에서 열 예정이다.

부산에서 출발하는 박근환(48, 남)씨는 "검찰개혁 하라고 보낸 윤석열 검찰총장이 개혁은 하지 않고 오히려 법무부 장관의 개혁 의지까지 방해하고 있다"라며 "그런 모습을 본 국민들은 이제 더 이상 예전처럼 가만히 있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이어 "부산에선 두 군데로 나눠 버스 5대가 출발한다, 모두 인터넷 카페에서 소식을 듣고 모인 전혀 일면식이 없는 사람들이다"라며 "목요일(26일)에 신청을 마감한 이후에도 계속 연락이 오는 상황이다"라고 설명했다.

울산에서 집회 참석자를 모집한 이경미(52, 여)씨는 "최근 검찰의 모습을 보며 '정말 대한민국이 검찰공화국이구나'라는 생각을 하게 됐다, 그것 때문에 일이 손에 잡히지 않아 속상해 하던 차에 시간이 지날수록 너무 과도하다 생각해 서울로 올라가기로 마음먹었다"라며 "울산에선 올라가는 버스가 없다고 해서 내가 직접 버스를 빌리기로 했다, 처음엔 1대만 빌렸었는데 사람들이 늘어나 총 2대가 올라간다"라고 설명했다.

대구에서 상경 집회를 준비하고 있는 정천복(55, 남)씨는 "처음엔 버스 2대를 준비했는데 신청하시는 분들이 많아 4대로 증차했고, 그것도 모자라 내일 총 5대가 올라갈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어 "우린 개인적이고 사적인 일에 촛불을 들지 않는다, 해봐야 국민의 호응을 얻지 못한다"라며 "박근혜 (전 대통령) 좋아하는 사람들도 검찰의 행태에 '이건 아니다'라는 반응이다, (대구에서) 버스 타고 올라가는 사람들 중 그런 사람이 많다"라고 덧붙였다.

오마이뉴스 소중한 기자
https://news.v.daum.net/v/20190927201800257

by 케찹만땅 | 2019/09/27 22:09 | 세상만사 이야기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58286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