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 서열화 해법으로 공유와 통합

어떤 교육방식과 입시제도로도 이 땅의 엄마들

욕심과 치맛바람, 그리고 사교육은 못 막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현상과 폐단을 옛날 일로 만들어버릴

유일한 길이 일으니 그것은 바로 인구감소와 대학의

입학정원 미달. . 이 지금 현실로.

by 케찹만땅 | 2019/11/04 15:11 | 세상만사 이야기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59628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