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신천지, 특정 정당 유착 의혹 덮어둘 일 아니다!"

이인영 "신천지는 신도명단 제출하고 조사에 적극 협조해야"
조정식 "마스크 공적 판매 비율 상향 검토해야"

더불어민주당은 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을 향해 "조사에 협조하지 않으면 행정력을 동원한 강제력을 추진하겠다"며 "특정 정당과 유착 의혹을 밝혀야 한다"고 성토했다.

이인영 민주당 원내대표는 "국민 10명 중 8명이 신천지에 대한 압수수색에 찬성한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며 "신천지의 숨김 없는 정보공개와 믿을 수 있는 협력만이 지금 상황을 바꿀 수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당국도 더이상 주저말고 (신천지에) 단호한 조치를 취할 것을 거듭 당부한다"고 요청했다.

조정식 정책위의장도 "이번 주가 코로나19 사태의 중대한 분수령이 될 것"이라며 "추가경정예산안(추경안) 규모는 메르스 추경을 넘는 규모가 될 것이다. 당정은 마스크 수급 역시 최대한 신속하게 해결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신천지에 대해서는 "특정 정당과 유착 관계 관련 국민들의 의혹에 대한 명백한 입장 표명을 요구한다. 덮어둘 일이 아니다"라며 "정부는 신천지 측이 협조하지 않으면 행정력을 동원한 강제력을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전날 북한이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 2발을 동해상에 발사한 것에 대해 이 원내대표는 "군사적 긴장을 고조하는 북한의 도발행위에 강력히 항의한다"며 "남북평화를 해치는 일체의 위협행위를 중단해달라"고 유감을 표명했다.

https://news.v.daum.net/v/20200303103236645

by 케찹만땅 | 2020/03/03 12:36 | 세상만사 이야기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63477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