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일본에서도 "빨리 취소하라"

주간 아사히, 도쿄올림픽 개최 취소 방침 연내 발표 전망 보도
일본 네티즌, "빨리 취소하라", "더이상 세금 헤프게 쓰지 말라" 아우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 2021년으로 연기된 도쿄올림픽이 개최되지 않을 수 있다는 일본 현지 언론의 보도가 나왔다. 일본 아사히신문 계열 주간지 '아에라'는 18일 논픽션 작가 혼마 류와 언론인 출신 호시 히로시의 발언을 인용해 일본 정부가 도쿄올림픽 개최 중단 방침을 발표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혼마 류는 복수의 관계자로부터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이미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에 '개최가 더이상 어렵다'는 뜻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어 "유럽을 중심으로 (코로나19) 감염이 확대되고 있는데 (올림픽) 중지 의견을 드러내지 않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며 "모든 가능성을 검토하는 것이 당연하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일본이 이를 수용할 것인지에 대한 단계가 남았다"고 덧붙였다. 호시 히로시도 올림픽 개최가 힘들 것으로 내다봤다. 그는 "(올림픽)조직위와 외무성 관계자들이 개최에 소극적인 발언을 한다"며 "유럽 감염 확대 영향으로 10월 하순부터 실무회의가 중단된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주요국 관계자들과도 논의가 이뤄지지 않고 있다고 들었다"며 "현재의 유럽에서는 올림픽 예선과 훈련일정도 세워지지 않고 있다"고 설명했다. 일본 정부의 올림픽 개최 취소 발표 시점이 언제일지에 대해 두 사람은 오는 12월 또는 내년 1월쯤으로 전망했다. 만약 도쿄올림픽이 취소된다면 역대 올림픽 취소 6번째 사례가 된다.

https://news.v.daum.net/v/20201120175106333

by 케찹만땅 | 2020/11/21 16:15 | 세상만사 이야기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76355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