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점심메뉴, 얼큰한 `굴짬뽕`

내일부터 또 한파가 온다고 하는데 매번 직전까지는 포근한

날씨를 보이는 요상한 패턴입니다. 마치 꼭 봄같은 토요일에

점심으로 간만에 굴짬뽕 한 그릇~

굴도 큼직하고 꽤 많이 들어 있습니다.

보통 굴짬뽕 하면 뽀오얀 국물인데

이 집은 얼큰한 짬뽕스타일입니다.

오징어나 다른 해산물 대신 굴과 버섯이 많이 들어가 있습니다.

진하고 얼큰한 국물의 굴짬뽕~

by 케찹만땅 | 2021/01/16 17:10 | 맛있는 음식 | 트랙백(1)

트랙백 주소 : http://wpkc.egloos.com/tb/5379307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케찹만땅 at 2021/01/16 17:51

제목 : 추울 때 담백한 국물의 `굴짬뽕` 한 그릇
작년, 벌써 작년이네요. 한달 전인 12월에는 비오는 날 바닷가에서 굴짬뽕을 먹었는데 어제보다 춥지가 않아 바깥 활동하기 좋은 날씨인 오늘은 도심의 한복판에서 점심으로 굴짬뽕을 한 그릇. 해삼, 버섯, 죽순, 청경채, 양파, 당근, 피망 등의 야채와 굴이어우러져 진하면서도 담백한 맛의 국물과 부드러운 면까지. 굴도 크면서 맛있습니다. 먹으면서 메뉴판을 보며 담엔 뭘 먹을까~. . ...more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