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풍신수길

임진왜란 1592, 알까기 대결 한일전

조선수군 대표 이철민 VS. 왜군 대표 김응수

아나운서 : 풍신수길(도요토미 히데요시)이 일본에서는 입신양명의 아이콘이지만 우리에겐 그냥 나쁜X 이지요.

김응수 : (인상 쓰며) 다음엔 꼭 이순신 장군 역을 하고 싶다.

이철민 : 한번 도요토미는 영원한 히데요시지요. 알까기는 멈추지 않애~.

by 케찹만땅 | 2016/09/04 09:52 | 영화와 드라마의 감동 | 트랙백(1)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